Blog Content

    티스토리 뷰

    텍스처드 보형물이 스무드 보형물보다 리플링이 더 많은가요?

     

     Q. 텍스처드 보형물이 스무드 보형물보다 리플링이 더 많은가요?

     어떤 분이 저에게 질문 주신 내용입니다.

     

    리플링이란 물결짐이라는 뜻입니다. 또 웨이브짐 (waviness) 과 동일한 말입니다. 인터넷을 많이 검색하신 분들은 리플링이 식염수백에서 많이 생기고, 텍스처드에서 또한 많이 생긴다. 이렇게 알고 계시는 분들이 흔합니다.

    오늘은 리플링과 바깥에서 보형물의 만져짐. 이런 두 가지 부작용에 대해서 같이 얘기해 보겠습니다.

     

    리플링이란 왜 생기는가? 발생 원인을 일단 알아볼까요.

    첫번째 원인은 가슴 보형물 외피 속에 내용물이 꽉 차 있지 않아서입니다.

    두번째 원인은 가슴 보형물이 자기 살에 완전히 덮여 있지 않기 때문입니다.

     

    덜 채움에 의한 리플링은 식염수백이나 코젤이거나 원 볼륨보다 볼륨이 덜 차 있어서 생기는 리플링인데요. 식염수백은 사실 물을 채우는 것이기 떄문에 당연히 여러 가지 이유로 인해 덜 채워지는 경우가 생길 수 있습니다.

    근데 코젤의 경우는 이미 공장에서 채워져서 나오는 보형물인데 왜 덜 채움에 의한 리플링 같은 문제가 생길까요.

     

    사람은 직립 보행을 합니다. 그러니 보형물은 사람 몸 속에서 호빵처럼 누워 있는 게 아니라 서 있게 되죠.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이렇게 세워져 있는 보형물은 하중을 밑에서 더 받게 되죠. 따라서 하중을 많이 받는 부분은 실리콘젤이 몰려있게 되고, 하중을 적게 받는 부분에는 실리콘 젤이 듬성듬성 있게 되겠죠. 이래서 부분적으로 덜채워짐 (Underfill) 현상이 나타나는 것입니다.

     

    이렇게 덜 차 있는 부분에는 쭈글거리는 느낌이 생기게 되고, 그것이 리플링의 원인이 되는 것입니다. 덜 채워짐 현상이 비교적 많은 코젤 보형물이 있고, 비교적 적은 코젤 보형물이 있습니다.

    텍스쳐드, 물방울 모양 실리콘 젤 보형물이 인체 내에 서 있을 때 가장 형태가 안정적이고 덜 채워짐도 적습니다.

     

    덜 채움에 의한 리플링은 원 볼륨보다 높은 볼륨을 채움으로써 예방이 가능합니다. 즉 식염수 백이 250cc라면 250cc 가 아니라 260cc 정도를 채우는 것입니다.

      

    코히시브젤에서 덜 채움에 의한 리플링을 예방하려면 위 그림에서 보듯이 세워놔도 전체가 균일하게 형태 안정성이 높은 코히시브젤을 선택해서 삽입해야 합니다.

     

    식염수 백을 넣으신 분들이 리플링 현상이 현저하게 느껴진다면 식염수 백에 물을 더 채워줘야 합니다. 또는 코히시브젤로 바꿔줘도 되구요.

     

    리플링이 생기는 두 번째 경우는 얼마나 부피가 채워졌느냐에 의한 것이 아니라 보형물이 어떤 것이건간에 연부조직이 충분히 덮어주지 못하는 경우에 생깁니다.

    즉 원래 유방 조직이 얇은 환자들, 아주 작은 가슴을 가진 환자, 피하조직이 적은 마른 환자들에서 잘 생긴다는 것입니다.

    보형물을 덮어주는 살이 두께가 얇으니까 보형물 자체의 무게에 의해 피막이 끌어 당겨져서 어떤부분에서는 쭈글거리는 리플링현상이 일어나는 것이죠.

     

    이 문제를 예방하려면 당연히, 특히 마른 환자들에서는 보형물이 어떻게 해서든 자기 살에 잘 덮여 있게끔 신경을 써서 수술 계획을 사전에 세워서 들어가는 것이 중요하겠죠.

    이런 분들에게는 근육 밑 위치가 패딩을 더 줘서 더 낫겠습니다. 이중평면도 좋구요. 근육 위로 넣으면 리플링이 아주 잘 생깁니다.

     

    리플링, 웨이브짐 현상은 텍스쳐드에서 스무드보다 많다고 얘기하는 사람이 있는데 이것은 2002년 멘토르사와 맥간사가 FDA에 제출한 PMA 대규모 역학조사 보고서에서 근거 없는 것으로 나왔습니다. 즉 텍스쳐드가 스무드보다 리플링이 많다는 것은 틀린 정보라는 것입니다.

     

    텍스처드 물방울 보형물에 대한 오해들은 리플링이 많다는 미신외에도 또 있는데요.

     

    둥근 보형물에 비해 위치 이동으로 잘못되는 경우가 많다. (돌아가거나, 다른 데로 움직여가서 모양이 이상하게 된다거나….) . 아닙니다.

    물방울 텍스처드가 둥근 보형물보다 찢어지는 경우가 많다. 역시 땡. 아닙니다.

    물방울 텍스처드가 둥근 스무스 보형물보다 리플링이 더 많이 온다. 이미 얘기했지만. ! 틀렸죠.

     

    그리고 리플링은 서있을 때 육안으로 보이는 경우가 문제이지, 자세를 어떤 방향으로 굽혔을 때 특정 부위에서 만져진다고 해서 부작용이 발생했다고 보지는 않습니다.

    가슴수술 후에 어느 특정 부분을 만져보아서 보형물이 물결지는 느낌이 살짝 드는 경우는 많이 있고 그게 꼭 부작용이라고 말할 수는 없습니다.

    그러나 시각적으로 볼 때에도 리플링이 있어서 미용적인 만족도를 떨어뜨리는 경우는 교정이 필요한 부작용이라고 누구나 인식합니다..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눈에 띄는 심한 리플링. 식염수백이 새어 나와서 수축되는 경우에 심하게 보입니다.

     

    마지막으로 가슴수술의 부작용에 대해 한 말씀 드리자면,

    수술하는 의사가 얼마나 정확한 지식을 갖고 환자에게 맞게 해주느냐가 관건이지, 좋은 보형물을 쓰면 부작용이 안 생기고, 안 좋은 걸 쓰면 부작용이 많이 생기고, 그렇게 생각하게 한다면 이는 잘못된 것입니다. 어떤 성형수술이건 수술을 하는 의사의 손에 가장 많은 것이 달려 있습니다. 

     

    오늘은 여기까지입니다. 감사합니다.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1 Comments

    Leave a comment